홍난영

홍난영

(사)제제프렌즈 대표입니다.

홍난영
한림쉼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민간 동물보호시설 신고, 그 험난한 길에 대하여(1)

안녕하세요. 제제프렌즈의 홍대표입니다. 오늘은 '민간 동물보호시설 신고'에 대해 이야기해보려고 합니다. 첫 번째입니다. 시리즈로 나갈 예정이니 관심갖고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의해 한림쉼터는 2026년 4월 26일까지 민간 동물보호시설 신고를 해야합니다. 한림쉼터 뿐만 아니라 20마리 이상 동물을 보호하고 있는 전국의 보호소가 신고를 해야합니다. '신고'라고 하니 어떻게 보면 쉬워보일 수 있는데, 신고 후

홍난영
홍대표이야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미래엔 고유하고, 유일한 것이 좋다네요

제가 송길영님을 참 좋아해요. 마인드 마이너라는 직업을 갖고 계시기도 하고 <시대예보 : 핵개인의 시대>라는 책도 내셨죠. 빅데이터를 통해 시대를 해석하는 일이라고 할까요? 암튼 그런 일을 하시는 분입니다. 유튜브에 나오는 이분 영상은 찾는다면 100% 보고 있는데요, 미래엔 AI가 못하는 고유하고, 유일한 것이 좋다네요. 이런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좋아해야할지, 슬퍼해야할지

홍난영
홍대표이야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문제를 폭력으로 해결하려는 사람들

제주 과수원에서 200여마리의 새가 집단 폐사했다는 기사를 보았습니다. 새들이 과수원 귤을 쪼아먹어 화가 나 감귤에 주사기로 농약을 주입했다는 겁니다. 이를 쪼아먹은 새 200여마리가 떼죽음을 당했다고 합니다. 제주서 귤 먹은 새 200마리 ‘떼죽음’…알고 보니 주사기로 농약 주입제주에서 주사기로 농약이 주입된 귤을 쪼아먹은 새 수백마리가 폐사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제주자치경찰단은 야생생물 보호

홍난영
홍대표이야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비영리 스타트업 지원사업에 지원

월요일이었네요. 아산나눔재단에서 운영하는 비영리 스타트업 지원사업에 지원했습니다. 지원하면서 참 많은 생각을 했고, 또 자료도 많이 찾아보고, 사업계획도 쓰고, 고치고를 반복했습니다. 덕분에 제제프렌즈의 소셜임펙트를 정의할 수 있었습니다. 지원사업에 선정이 되면 참 좋겠지만 안되더라도 앞으로 더 큰 그림을 그리며 제제프렌즈 활동을 해나갈 수 있을 듯 합니다. "감정적 연결은 언제나 소매로 일어나죠. 하지만

홍난영
홍대표이야기제제프렌즈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유기견 문제, 조금 더 크고 넓게 바라보기

이번 비영리스타트업 사업계획서를 쓰면서 조금 더 크고 넓은 세계를 바라볼 수 있게 된 듯합니다. 2022년 4월부터 한림쉼터 리더로 운영대행을 하면서, 또 2023년 인수를 하면서 당면한 문제가 커서 '한림쉼터'에 90%의 시간과 에너지를 쏟아부었었죠. 앞으로도 해야할 일은 많지만 생각해보니 '제제프렌즈 = 한림쉼터'는 아닌데 너무 매몰되어있었다는 생각이 드네요. 조금 더 큰 틀에서 '제주

홍난영
홍대표이야기제제프렌즈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제제프렌즈와 사회적 임펙트

비영리 스타트업 주최 측에서 원하는 것이 무언인지 이제 조금 감이 옵니다. 그들이 이야기하는 '스타트업' 방식은 제가 생각하는 '데이터', '시스템' 등의 경영 시스템만을 의미하는 게 아니었습니다. 문제를 혁신적인 방법으로 해결, 사회적 임펙트를 만들고 가능하다면 투자도 받고... 그런 거였습니다. 대신 우리가 해결해야 할 문제는 비영리적인 부분이어야 할 것입니다. 왜 식판과 평판 이야기를

홍난영
홍대표이야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비영리 스타트업 지원사업

비영리 스타트업 지원사업이 있어 지원해보려고 사업계획서를 쓰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가장 급한 문제가 민간 동물보호시설 신고인지라 그럼 '스타트업'처럼 돈을 버는 시스템을 계획해서 제출해봐야겠다 생각했습니다. 우리에겐 '후원굿즈'가 해당될터였습니다. 남들이 보면 그게 무슨 사업이냐고 하겠지만 저는 꽤나 진지했습니다. 그래서 책도 읽고, 자료도 찾아보고, 전화 문의도 해보는 등 나름의 과정을 거쳤답니다. 그런데 뭔가 찝찝한겁니다.

홍난영
홍대표이야기한림쉼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한림쉼터 아이들의 대이동

민간 동물보호시설 신고를 하기 위해선 크게 3가지 일이 필요합니다. 산지전용 : 현재 땅에 용도와 다른 것을 할 수 있는 허가(현재 땅은 임야)건축 인허가 : 건축물(견사)를 짓겠다는 인허가건축 : 설계를 통한 실질적 공사불법은 그냥 하면 됩니다. 봉사자분들과 함께 펜스 사다가 세우면 끝입니다. 하지만 합법으로 하려면 1~3번을 모두 거쳐야 합니다.

홍난영
홍대표이야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비영리 스타트업'이라는 게 있다고 합니다

최근에 '비영리 스타트업'이라는 단어를 알게 되었습니다. 스타트업, 하면 영리 기업을 떠올리기 쉬운데 '비영리 스타트업'은 그러한 마인드로 비영리 단체를 운영한다는 의미라고 생각됩니다. 서로 반대되는 단어들의 조합이지만 고개가 끄덕여지기도 합니다. 왜냐하면 비영리도 돈은 필요하니까요. 한림쉼터만해도 연간 수천만원의 비용이 들어갑니다. 사료, 간식, 예방약, 병원비, 운영비(공과금, 쓰레기 봉투 등 소모품), 견사 보수비 등등.

제제와
홍난영
한림쉼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노견, 단이 이야기 : 혼자만의 공간이 필요했던거야?

단이는 오른쪽 뒷다리가 아픕니다. 관절염이라고 해요. 일반적으로 사람도 나이를 먹으면 관절이 안 좋아지듯, 개도 그렇겠지요. 노견, 단이 이야기(제주 한림쉼터 : 유기견 보호소)단이가 오른쪽 뒷다리를 절룩거립니다. 소장님은 그런 단이를 데리고 걱정하며 병원에 데려가셨습니다. 엑스레이를 찍고 검사 결과를 받아보니 관절염이라고 합니다. 다행인 것은 근손실도 없고, 고관절과 슬개골도 괜찮다는 것이었어요. 단이는 2013년생

홍난영
한림쉼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쓸모의 힘

촬영 : 월요 고정봉사자 신해님 요즘 <미생>이라는 드라마를 다시 보고 있습니다. 인턴을 거쳐 신입사원이 된 장그래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회사 속 이야기죠. 인턴, 그리고 갓 신입사원이 된 그들은 자신의 쓸모가 무엇인지 찾아 헤맵니다. 쓸모가 없다고 생각하면 절망에 빠지죠. 그러다 ‘우리 애’라는 말 한마디에 빛을 얻습니다. ‘우리 애’라는

홍난영
한림쉼터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간식정도로는 어림없는 개, 똑띠 태수

홍대표 이야기 학교 밖 제주 청소년들의 따뜻한 후원제주특별자치도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에서 후원금을 전달해주셨다. 학교 밖 학생들이 창업에 도전하며 활동을 한 결과 수익을 내었고 그걸 한림쉼터에 후원하기로 했다고 했다. 자신의 재능을 활용하여 창업 테스트를 해본 것도 기특한데 수익금은 유기견을 위해 후원하려고 생각했다니 정말 대단하다. 한림쉼터 탈출 고수, 슈퍼의 비밀은?한림쉼터에 간 김에